전주사무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2층 (54999)

T. (063)288-5433 F. (063)288-5411

서울사무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바우뫼로43길 56(양재동 3-4) 경원빌딩 2층 (06740)

T. (02)2285-0562 F. (02)2285-0560

전주영화제작소(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고사동 429-5)전주영화제작소 (54999)

T. (063)231-3377

COPYRIGHT © Jeonju International Film Festival ALL RIGHTS RESERVED

로고

이전 이후
12th
한국장편경쟁
사물의 비밀
Secrets, Objects
감독_ 이영미
Lee Young-mi
Korea 2011 112min HD color 장편
Review

교수와 제자가 있다. 제자는 젊고 아름답다. 자꾸만 시선이 간다. 게다가 교수의 결혼 생활은 불행하고 제자와 함께 있는 순간만이 건조한 삶의 위안이 된다. 어느 순간 제자의 젊음과 아름다움에 대한 동경은 점점 욕망으로 변해간다. 욕망에 찬 교수의 시선을 모르는 지, 제자는 언제나 예의 바르고 단정하게 행동하며 교수에게 채워지지 않는 갈증을 일으키고 있다. 일견 익숙한 듯한 이 이야기가 남다른 것은 우리에게 이 이야기를 들려주는 화자가 교수의 연구실에서 그들을 지켜보고 있는 복사기라는 것이고, 또 하나 이것이 여교수와 남학생의 이야기란 것이다. 혼외정사에 대한 논문을 준비 중이던 사회학과 교수 혜정은 연구 과정에 지원한 학생 우상에게 마음이 흔들린다. 우상의 지원서에 적힌 이름의 한문이 짝 우(偶)에 형상 상(像)인 것은 우연일까. 우상은 잘생기고 키도 크고, 다정한데다가 요리까지 잘하는 - 이상적인 짝, 연인의 모습을 하고 있다. 영화는 이렇듯 완벽한 대상을 두고 여성들이 느끼는 성적 판타지를 대담하게 이야기 한다. 카메라는 관음적인 시선으로 우상의 몸을 훑고, 오르가슴을 느끼는 여성의 얼굴을 비춘다. 이런 장면이 낯설게 느껴지는 순간, 우리는 그 동안 접한 수많은 영화와 방송 매체들이 얼마나 남성 위주로 욕망을 다뤄왔는지 깨닫게 된다. 혜정이 눈물 흘리는 이유가 이룰 수 없는 사랑 때문이 아니라, 아무도 자신을 여자로 봐주지 않아서라는 사실이 이 영화를 가장 잘 설명한다. 드라마를 통해 큰 인기를 얻은 장서희가 5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해 유혹에 흔들리는 여교수를 연기하고, 신예 정석원이 비밀을 간직한 제자를 연기했다. (류민혜)

CREDIT
  • DirectorLee Young-mi
  • ScreenplayLee Dong-hoon, Lee Young-mi
  • ProducerKim Won-bum
  • CinematographyCho Chul-ho
  • Art DirectorSong Hye-jin
  • EditorKim Hyung-joo
  • MusicJi Park
CastJang Seo-hee, Jeong Seok-won, Lee Pil-mo, Shim I-young, Park Hee-jin
DIRECTOR
이영미
Lee Young-mi
영국 국립영화학교 연출과 졸업. 부산영화제를 비롯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 초청된 바 있는 <물과 기름>(1997), <택시기사>(2001)등 10여 편의 중 단편을 연출하였다. 충무로에서의 현장경험을 바탕으로 영국 장편영화 <노팅힐> 후반작업에 참여하였다. 2008년 12월, ‘새로운 패러다임의 신선한 영화’를 기치로 영화사 필름프론트를 설립, 독립정신에 근거한 브랜드 있는 대중영화를 목표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다.
전주사무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2층 (54999)

T. (063)288-5433 F. (063)288-5411

서울사무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바우뫼로43길 56(양재동 3-4) 경원빌딩 2층 (06740)

T. (02)2285-0562 F. (02)2285-0560

전주영화제작소(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고사동 429-5)전주영화제작소 (54999)

T. (063)231-33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