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전 이후
Asian Premiere
월드 시네마스케이프

코베인

Cobain
감독_나누크 레오폴드 Director_Nanouk LEOPOLD
Netherlands, Belgium, Germany 2017 94min DCP color 장편 Fiction
Review

오래 기다린 나누크 레오폴드의 신작이다. 요절한 펑크 가수 ‘커트 코베인’의 이름을 딴 코베인의 삶은 그 자신의 모델처럼 황폐하기 이를 데 없다. 마약중독자 어머니 미아를 돌보기 위해 무엇이든 할 준비가 돼 있는 코베인은 거리의 포주를 찾아간다. 데이비드 베컴의 외모를 닮은 소년은 트럭 안으로 창녀들을 넣어주고 화대를 챙기면서 세상을 익힌다. 레오폴드의 연기 연출, 미장센, 음악의 정교한 결합은 여러 장면에서 확인된다. 인상적인 장면 중 하나는 코베인이 호텔 화장실에서 여장을 한 뒤 루마니아에서 온 창녀 아델의 수익금을 몰래 챙기는 장면이다. 미아를 향한 코베인의 무조건적인 사랑을 제외하고 영화는 따뜻함을 보여주지 않는다. 전작 <모든 것이 적막한>(2013)에서 피력된 것처럼, 레오폴드 영화의 지친 주인공들이 안식을 찾는 것은 ‘자연’이다. 자멸적인 어조가 수그러드는 것 역시 코베인과 미아가 숲속의 집에서 지내는 잠깐 동안의 시간이다. 강력한 충격을 안기는 결말은 일순간 의식을 멍하게 만든다. [장병원]

CREDIT
  • DirectorNanouk LEOPOLD
  • ScreenplayStienette BOSKLOPPER
  • ProducerStienette BOSKLOPPER, Lisette KELDER
  • CinematographyFrank van den EEDEN
  • MusicHarry de WIT
  • EditorKatharina WARTENA
  • SoundAndreas HILDEBRANDT
  • Art DirectorElsje de BRUIJN
CastBas KEIZER, Naomi VELISSARIOU, Wim OPBROUCK, Dana MARINECI, Cosmina STRATAN
DIRECTOR
나누크 레오폴드
Nanouk LEOPOLD
1968년 네덜란드 출생. 로테르담예술학교와 네덜란드영화방송학교를 졸업하였다. 장편 데뷔작 <세 여자>(2001)가 로테르담국제영화제 타이거상에 노미네이트되었고 두 번째 장편 <건지>(2005)는 칸영화제 감독주간에 초청되었다. <볼프스베르겐>(2007), <브라우니언 무브먼트>(2010) 등의 대표작이 있으며 여섯 번째 장편 <모든 것이 적막한>(2013)이 2014 전주국제영화제에서 상영된 바 있다.
전주사무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2층 (54999)

T. (063)288-5433 F. (063)288-5411

전주영화제작소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고사동 429-5)전주영화제작소 (54999)

T. (063)231-3377

서울사무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바우뫼로43길 56(양재동 3-4) 경원빌딩 2층 (06740)

T. (02)2285-0562 F. (02)2285-05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