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다큐멘터리
206
206 Unearthed

 

시놉시스

‘진정한 과거 청산’을 기치로 2005년 ‘진실화해를위한과거사정리위원회(약칭 진화위)’가 국가기구로 출범한다. 활동 기간 중 해방 전후 민간인 학살, 산업화 시기 인권 침해 등 역사의 수면 아래 묻혀있던 8000여건의 미확인 사건들을 밝혀내지만, 산적한 많은 사건들을 해결하지 못한 채 진화위는 5년간의 활동을 끝으로 2010년 문을 닫는다. 해체이후 진화위 조사관들은 저마다 자신의 현장으로 뿔뿔이 흩어진다. 2018년 2월, 전직 진화위 조사관들은 민간인 신분으로 한국전쟁 당시 벌어진 민간인 학살 지역들을 발굴하기 시작한다. 펜 대신 삽과 호미를 들고 진실을 찾아 나서는 조사관들과 자원봉사를 자처한 유가족들. 2미터쯤 땅을 파고 들어가자 불에 그을린 검은 흙 바닥이 드러나기 시작한다. 이들은 눈앞에 펼쳐진 믿을 수 없는 광경 앞에 망연자실한다. 과연 땅 속에서 마주한 진실은 무엇일까.

감독
허철녕
HEO Chul-nyung
한국예술종합학교 방송영상과 졸업, 동 대학원에서 다큐멘터리를 전공한 허철녕은 <명소>(2010)의 공동연출로 영화작업을 시작했다. 첫 장편 다큐멘터리 <옥화의 집>(2012)은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서울독립영화제 경쟁부문에 상영되었고, <말해의 사계절>(2017)은 부산국제영화제 와이드앵글, 서울독립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되었다.
<옥화의 집>(2012) 연출, <밀양, 반가운 손님>(2014) 공동연출, <말해의 사계절>(2017) 연출
프로듀서
조소나
JO Sona
연세대학교에서 사회학, 교육학을 전공하였고 한국-벨기에 공동제작 다큐멘터리 <공부의 나라>(2015)에 프로덕션 매니저로 처음 다큐멘터리 작업을 시작했다. 이후 다양한 다큐멘터리 영화와 방송프로그램에 프로듀서로 참여했으며 허철녕 감독의 <말해의 사계절>(2017)을 프로듀싱했다. 전쟁, 이데올로기, 트라우마, 여성을 다룬 작품들에 관심이 많다.
<밤섬해적단 서울불바다>(2017) 프로듀서, <기억의 전쟁>(2018) 프로듀서, <스모그타운>(2019) 공동프로듀서
전주사무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2층 (54999)

T. (063)288-5433 F. (063)288-5411

전주영화제작소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고사동 429-5)전주영화제작소 (54999)

T. (063)231-3377

서울사무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바우뫼로43길 56(양재동 3-4) 경원빌딩 2층 (06740)

T. (02)2285-0562 F. (02)2285-0560